[날씨] 주말 최강 한파, 서울 -10℃…내륙에 눈, 빙판길 비상 / YTN

[앵커]
주말인 한파에 눈까지 비상입니다.

서울 기온이 영하 10도까지 떨어지는 한파가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많은 눈까지 쏟아진다고 합니다.

취재 기자 연결해 한파와 눈 전망 알아보겠습니다. 김진두 기자!

우선 추위부터 알아보죠.

한파주의보가 전국으로 확대됐다면서요?

[기자]
네 그렇습니다.

수도권과 강원도에 이어 충청과 남부 대부분 지방에도 한파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그만큼 이번 추위 기세가 무척 강한데요.

주말인 내일 아침은 이번 겨울 들어 가장 추울 것으로 보입니다.

대관령 기온이 영하 17도까지 내려가고 서울도 영하 10도로 오늘보다 5도나 낮겠습니다.

남부지방도 대구가 영하 7도, 광주와 부산도 영하 6도로 처음으로 제주도를 제외한 전국 기온이 영하권에 머물 것으로 보입니다.

다만 이번 추위는 오래 가지는 않고 휴일 낮부터 점차 누그러들 것으로 보입니다.

[앵커]
오늘 서해안에 눈이 내렸는데, 내일은 서울에도 많은 눈이 쏟아진다고요?

[기자]
그렇습니다.

찬 공기가 서해를 지나며 해상에 눈구름이 만들어졌는데요,

이 눈구름 영향으로 오늘 제주 산간과 울릉도, 독도, 그리고 호남 내륙에 대설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그런데 내일은 이 눈구름이 내륙으로 깊숙이 들어오겠습니다.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과 강원도, 충청과 영호남 내륙에 눈이 내리겠습니다.

눈의 양도 최고 8cm로 많아 서울에도 올겨울 첫 대설주의보가 발령될 가능성도 있습니다.

기상청은 영하권 추위 속에 많은 눈이 내리면서 도로 곳곳이 빙판으로 변할 것으로 우려된다며 교통안전과 미끄럼 사고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지금까지 YTN 김진두입니다.

YTN 김진두 (jh0302@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8_202112171712363246
▶ 제보 하기 : https://mj.ytn.co.kr/mj/mj_write.php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